Independence Movement Day, Future-oriented ties with Japan
Independence Movement Day, Future-oriented ties with Japan
  • 대한뉴스
  • 승인 2008.03.01 2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resident Lee Myung-bak on March 1 proposed that South Korea and Japan stop feuding over their history and instead build a future-oriented bilateral relationship with a pragmatic attitude.

In a speech marking the 89th anniversary of the March 1 Independence Movement, Lee said the nation is faced with too many future-oriented tasks in politics, the economy and diplomacy to be bound by disputes over history.

"Pragmatism should be the new norm in almost all fields, including politics, the economy, diplomacy, security and labor-management relations. Formalities, inefficiency and unproductiveness should be discarded," Lee said.

"South Korea and Japan should also try to foster a future-oriented relationship with a pragmatic attitude. Historical truth must not be ignored, but we can no longer afford to give up our future relations due to disputes over the past," said the president.

Lee made the speech at a ceremony in downtown Seoul to mark the Independence Movement Day.

국제부 이명근 기자/외교부 출입

Photo & Story from Government Information Agency

OFF Line 내외대한뉴스 등록일자 1996년 12월4일(등록번호 문화가00164) 대한뉴스 등록일자 2003년 10월 24일 (등록번호:서울다07265) 일간대한뉴스 On Line 등록일자 2005년 9월6일 (등록번호 :서울아00037호)On-Off Line을 모두 겸비한 종합 매체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400-12 더리브골드타워 1225호
  • 대표전화 : 02-3789-9114, 02-734-3114
  • 팩스 : 02-778-6996
  • 종합일간지 제호 : 대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가 361호
  • 등록일자 : 2003-10-24
  • 인터넷신문 제호 : 대한뉴스(인터넷)
  • 인터넷 등록번호 : 서울 아 00618
  • 등록일자 : 2008-07-10
  • 발행일 : 2005-11-21
  • 발행인 : 대한뉴스신문(주) kim nam cyu
  • 편집인 : kim nam cyu
  • 논설주간 : 김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미숙
  • Copyright © 2022 대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보도자료 및 제보 : dhns@naver.com
  •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그 실천 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등 일부 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