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 8월 초연 개막 확정!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 8월 초연 개막 확정!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 전설적 음악가 차이코프스키의 삶이 무대에서 펼쳐진다!
  • 김원태 기자 kwt0516@naver.com
  • 승인 2022.07.06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뉴스=김원태 기자] 오는 8월 전설적인 음악가 차이코프스키가 전하는 위로의 메시지가 뮤지컬 무대에서 새롭게 태어난다.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가 오는 8월 16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을 확정 짓고 화려한 캐스팅을 공개했다. 에녹, 김경수, 박규원, 김소향, 최수진, 최서연, 임병근, 테이, 안재영, 김지온, 정재환, 김리현, 송상훈, 조은진, 곽나윤, 홍기범이 '안나, 차이코프스키'의 초연 무대에 오르며 삶 속의 환희와 고통, 희망과 절망을 진솔하게 풀어낸다.

'안나, 차이코프스키'는 전쟁이 진행 중인 러시아를 배경으로 서유럽 음악의 전통을 이으면서 러시아 민족의 색을 입힌, 국경 없는 아름다운 음악을 만들어낸 차이코프스키와 문학잡지 편집장인 안나가 만나 음악작업을 함께하며 서로 마음속의 이야기를 나누고 음악과 문학을 통해 교감하는 이야기다. 작품은 차이코프스키, 안나, 세자르, 알료샤가 있는 현실 세계와 오네긴, 타치아나가 있는 오페라 <예브게니 오네긴> 속 세계, 그리고 클라라와 프리츠가 있는 <호두까기 인형> 속 세계가 한 무대 위에서 펼쳐지며 현실과 작품 속 세상이 공존하는 독특한 매력을 선보인다.

특히 창작 뮤지컬 역사상 처음으로 한국인에게 가장 익숙한 음악가인 차이코프스키를 다룬 이번 작품은 우리의 삶 속에 스며들어 있는 그의 음악과 이야기를 새로운 시각으로 전한다. 차이코프스키의 대표곡 <백조의 호수>, <잠자는 숲속의 공주>, <호두까기 인형>의 발레곡, ‘겨울날의 환상’, ‘비창’을 비롯한 다양한 협주곡 등 멜로디를 듣기만 해도 바로 알 수 있는 음악이 무대에서 연주되며 관객들의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지난 2021년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 후보로 세상에 공개된 본 작품은 이번 초연을 통해 대학로 공연 최초로 9인조 라이브 오케스트라와 함께한다. 관객들은 차이코프스키의 웅장하고 아름다운 선율을 라이브로 즐기는 동시에 이진욱 작곡가가 탄생시킨 화려하고 생동감 넘치는 멜로디로 차이코프스키의 음악회에 초대받는 느낌을 받을 것이다.

낭만주의 시대 러시아 제국의 음악가 차이코프스키 역에는 에녹, 김경수, 박규원이 출연한다. 뮤지컬 '엑스칼리버', '레베카', '웨스턴 스토리' 등 모든 뮤지컬 장르를 섭렵한 에녹은 천재적인 작곡가 차이코프스키로 분해 강렬한 인상을 남긴다.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 '라흐마니노프', '팬레터' 등에서 밀도 높은 연기력을 보여준 김경수는 차이코프스키가 지닌 고민과 고통을 연기하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준다. 또 뮤지컬 '최후진술', '미오 프라텔로', '트레이스 유'를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박규원도 완벽한 차이코프스키를 만들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끌고 있다.

문학잡지 편집장이자 시인 안나 역으로는 김소향, 최수진, 최서연이 캐스팅됐다. 김소향은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마리 퀴리', '프리다' 등 다채로운 작품에서 강렬한 무대 장악력을 선보여왔다. 그는 이번 '안나, 차이코프스키'를 통해 섬세하게 그려낼 캐릭터에 이목이 집중된다.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 '지킬앤하이드', '맨 오브 라만차' 등에서 독보적인 비주얼과 가창력으로 관객에게 큰 인상을 남긴 최수진은 안나를 통해 더욱 깊어진 연기력을 선보인다. 또한 뮤지컬 ‘스위니 토드’, ‘엑스칼리버’, ‘프리다’ 등을 통해 실력을 인정받아온 최서연은 작품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실력을 뽐낸다.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 ⓒ대한뉴스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 ⓒ대한뉴스

러시아 5인조의 일원이자 민족 음악의 대변자 세자르 역으로 임병근, 테이, 안재영이 무대에 오른다. 임병근은 뮤지컬 '킹아더', '스모크', 연극 '보도지침' 등을 통해 무대 위에서 강인한 존재감을 발휘해온 배우다. 테이는 최고의 보컬리스트로 매체와 무대를 넘나들며 풍부한 매력을 선보이며 활동 중으로,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 ‘여명의 눈동자’, ‘명성황후’ 등의 작품을 통해 이미 연기력을 입증받아 이번 작품에서도 그의 뛰어난 무대를 볼 수 있을 예정이다. 안재영 또한 섬세하면서도 파워풀한 보컬로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아르토, 고흐’, 연극 ‘히스토리 보이즈’ 등의 작품을 통해 인상 깊은 연기를 전하며 대학로 공연계에서 두터운 신뢰를 받고 있다.

차이코프스키의 비서이자 제자인 알료샤 역에는 김지온, 정재환, 김리현이 함께한다. 뮤지컬 '비더슈탄트', '미오 프라텔로', '나르치스와 골드문트'를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준 김지온이 알료샤를 맡아 또 다른 매력을 뽐낸다. 뮤지컬 '번지점프를 하다', '이퀄' 등에서 눈도장을 찍은 정재환과 뮤지컬 '은하철도의 밤', '스메르쟈코프' 등에서 블루칩으로 떠오른 김리현도 같은 역으로 캐스팅됐다.

오페라 <예브게니 오네긴>의 주인공 오네긴 역으로 송상훈이, 오네긴을 사랑하는 여인 타치아나 역으로 조은진이 분할 예정이다. <호두까기 인형>의 주인공 클라라와 그의 동생 프리츠 역으로는 각각 곽나윤과 홍기범이 무대에 올라 매력을 선사한다.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는 대학로에서 두터운 신뢰를 받고 있는 창작팀의 합류로 큰 기대를 모은다. 대학로 뮤지컬에서 독보적으로 활동하는 오세혁이 극작과 연출을 맡았으며, 마음을 빼앗는 선율을 탄생시키는 이진욱이 작곡 및 음악감독으로 참여한다.

차이코프스키의 아름다운 음악과 가슴 뭉클한 위로를 전할 '안나, 차이코프스키'는 오는 8월 16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초연의 막을 올린다.

종합지 대한뉴스(등록번호:서울가361호) 코리아뉴스(등록번호:강서라00189호) 시사매거진 2580(등록번호:서울다06981호) on-off line 을 모두 겸비한 종합 매체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400-12 더리브골드타워 1225호
  • 대표전화 : 02-3789-9114, 02-734-3114
  • 팩스 : 02-778-6996
  • 종합일간지 제호 : 대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가 361호
  • 등록일자 : 2003-10-24
  • 인터넷신문 제호 : 대한뉴스(인터넷)
  • 인터넷 등록번호 : 서울 아 00618
  • 등록일자 : 2008-07-10
  • 발행일 : 2005-11-21
  • 발행인 : 대한뉴스신문(주) kim nam cyu
  • 편집인 : kim nam cyu
  • 논설주간 : 김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미숙
  • Copyright © 2022 대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보도자료 및 제보 : dhns@naver.com
  •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그 실천 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등 일부 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